돼지고기로 만든 햄버거는 무슨 맛? 바람이야기

먼저, 배고픈 사람들은 절대 이 포스트를 읽지 말기를 권한다. 본격 염장 음식 사진들이 줄줄이 등장 예정인지라.. 

이태원 스타벅스 맞은 편 언덕배기에 위치한 비스트로 코너에서 수제 햄버거를 한번 먹어보겠다고 삼고초려를 했다는...;; 매번 이곳을 먹어보겠다고 찾아가면 문이 닫혀 있었다. 격주 일요일로 쉰다기에 나름 맞춰 찾아갔건만.. 아예 일요일은 쉬는 듯 하니 가급적 일요일은 피해서 찾기를 바란다. 어쨌거나 매우 힘들게 찾아갔던 수제 햄버거집. 최근 들어 방문했던 곳 중에서 맛 대비 가장 가격이 착했던 집이다. 음료도 포함이고...
느낌 좋고~

화질이 좋지 않으나 대강의 가격을 보시라고 올려드린다. 일단 주문을 하고 가게 내부를 둘러본다.

좁다랗게 길쭉한 구조이지만 은근 안쪽에도 테이블이 있어 자리는 꽤 된다. 아기자기 하면서도 모던하고 깔끔한 분위기.

테이블마다 비치된 거대 소스들과 키친타월이 매우 인상적이다.

정말 맘에 들었던 나이프. 그래, 이 정도는 되어야 버거든 립이든 슥삭슥삭 썰어먹을 수 있지 않겠어?

돼지고기 버거(6,500원) 등장이다. 아마도 바베큐 립을 발라내어 넣은 듯한 모양새다. 소복하게 올려져 있는 코울슬로도 인상적이다.

처음에는 돼지고기 버거에 대한 편견이 있어, 나름 시도해보기 무서웠는데 정작 먹어보니 의외로 맛이 있다. 물론 단 맛을 극도로 싫어하는 내 입맛에는 바베큐 소스가 약간 달게 느껴지는 감은 있었지만 바베큐의 향과 코울슬로의 맛이 자연스레 어우러진다. 대신 조각나 있는 고기이기 때문에 뚝뚝 떨어트리며 먹게 되므로 큰입으로 얼른 베어 먹어야 한다. (서로에게 잘보이고 싶은 연인끼리는 햄버거 먹으러 다니면 안되는 건 알죠?)

직접 만든 듯한 피클. 이런 피클 너무 좋아~
치즈버거(8,500원) 등장이다. 애걔~? 정말 치즈만 있어? 라고 묻는다면..

짜잔~ 여기 나머지 반쪽이 있습니다~라고 이야기 할거다. 야채들이 참 신선해보인다.

합체를 하니 이렇게나 커진다. 꾹꾹 눌러도 한 입에 담기는 힘들겠는데.. 역시 몹시 아름답지 못한 모습으로 냠냠 먹어대는 수 밖에...

그런데 이날, 무슨 일이 있었던 걸까? 두툼하고 질 좋은 패티의 겉면이 너무 익혀 타버린 느낌이었다. 물론 안쪽의 패티는 부드럽고 맛있어서 잘 먹긴 했지만, 아마 구울 때 너무 센불에 오래 익혔던 것은 아닐까? 다음엔 안그러실 거죠?

로인 백립(13,000원) 등장이다. 아, 참고로 일반적인 인간의 경우 햄버거 만으로도 충분히 배부를 것이라는 팁을 드린다. 우리 커플은 예외 -ㅁ-;

돼지 등갈비 부분을 3시간 훈연시켰다는 백립. 소스를 발라가며 정성껏 구워낸 듯 보인다. 매우 탐스러운 모양새를 하고 있다. 

물론, 쓴맛 지향형인 내 입맛에는 소스가 조금 달게 느껴졌지만 고기는 부드럽고 잡내도 없으며, 꽤나 맛있었다. 토니로마스와는 또다른 느낌이라고나 할까? 아마 이 소스의 취향은 외국인의 입맛 지향형이 아닌가 싶기도 하고. 아무래도 여긴, 이태원이니까...

총평은.. 역시 또 오고 싶은 집이라는 것. 아기자기한 식당의 구조와 상대적으로 저렴한 가격, 신선한 재료 등이 마음을 끌었다. 대신 아저씨... 다음엔 패티 안 태우실꺼죠? 


핑백

  • 이글루스와 세상이 만났습니다 : 3/29 2010-03-30 11:45:28 #

    ... [네이트온] 한국 화장품에 대한 외국인 반응[네이트온] 김연아, 아직 끝난 게 아니잖아[네이트온] SM 거친 매력적인 女 연습생들[네이트] 돼지고기 패티로 만든 햄버거는 무슨 맛?[네이트] 참석해보니 색달랐던 이집트 결혼식 문화[네이트] 싸고 질 좋은 한국 화장품 본 외국인 반응[네이트] 내가 생각한 자취생의 베스트프렌드 ... more

덧글

  • 카이º 2010/03/19 16:00 #

    저 가게는 스테이크도 유명했던거 같아요 ㅠㅠ

    역시나 튼실하네요!
  • 미친공주 2010/03/19 17:03 #

    오홍.. 이가게에 스테이크도 있었나? 하도 남친이 립타령을 해서 립만 있는 줄 알았네요 ㅋ
    아.. 보면서도 또 배고프다는 ㅎㅎ
  • 페이토 2010/03/19 19:44 #

    괜히 봤어!! 경고보고 뒤로가기 누를걸 그랬어!! 나 어떡해!!!! 나 어떡해ㅠㅠㅠ
  • 미친공주 2010/03/20 21:46 #

    뾰로롱~@!
  • 疹冥行 2010/03/19 20:32 #

    돼지고기 추종자인 저에게는 아주 딱인 곳이군요.
  • 미친공주 2010/03/20 21:47 #

    ㅋㅋㅋ저도 돼지고기 상당히 좋아해요 ㅋ
  • xmaskid 2010/03/19 21:34 #

    예전에는 맥도날드 불고기 버거에도 돼지고기가 섞여 있었어요 (한국은 소고기가 비싸니 ㅎㅎ) 그런데 소비자 단체에서 불고기에 돼지고기가 왠말이냐!!! 그래서 소고기로 바뀌었다는 후문이 ㅎㅎ

    드신 버거는 미국에서 pulled pork sandwich라고 불리는거 같아요 말씀하신대로 돼지고기 덩어리를 바베큐로 익힌후 찢어내서 얹은거죠.
  • 미친공주 2010/03/20 21:47 #

    아항... 글쿤요 ㅎㅎ
  • 정대일 2010/03/30 01:08 # 삭제

    맥도날드 불고기 버거는 돼지고기인데요..........

    돈육제품이라고 써있는데.........

    불고기가 소불고기/돼지불고기가 있는데 돼지고기라고 뭐라하는건 쪼금...........;;
  • 쫑깽 2010/03/20 00:06 #

    집앞이네요~ 한번 가봐야겠습니다. 굳이 리스크 높은 일요일을 택할필요도 없구 아이 조아라~ 스모키살룬하고 비교한번해주세요~
  • 미친공주 2010/03/20 21:48 #

    음.. 스모키 살룬은 최강이죠. 스모키 살룬의 넘쳐나는 육즙이 부담스럽다면야...
    참고로 전 스모키 살룬 가서도 치지치즈버거만 먹는 입맛입니다. 뭐 화려한 소스 많이 들어간거 잘 안먹죠 ㅎ
  • 아롱이 2010/03/26 11:03 #

    저 가게는 립/버거가 좋은 선택이십니다.
  • 미친공주 2010/03/26 11:25 #

    ㅎㅎ 냠~ 또 먹고 싶네
  • 다비 2010/03/29 22:54 # 삭제

    돼지고기맛 입니다
  • 저게? 2010/03/31 23:24 # 삭제

    저게 가격이 착한건가요 ..?
  • 미친공주 2010/04/01 09:44 #

    요즘 수제버거들 다 만원가까이 해요.. ㅠ.ㅜ 게다가 음료는 별도.
    음료 포함으로 치면 그나마요 ㅎㅎ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