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늘 폭탄 투하된 국물 가득 닭볶음탕 '계림' 바람이야기

얼마전 한 블로거 이웃님의 글에서 '계림' 충무로점에 대한 이야기를 보게 되었습니다. 워낙 마늘을 좋아하는 터라 사진 속의 가득한 마늘에 완전 혹해서 꼭 가보리라 다짐을 했었지요. 그리고 검색을 해보니 지리상으로 더 가까운 종로에 본점이 있는 것을 알게 되어 벼르다가 결국 방문하게 되었지요.

계림은 어둑어둑한 뒷골목에 있습니다. 식사 피크타임에는 줄을 서야하더라고요. 10시면 문을 닫기 때문에 그 전에 가야합니다. 실내는 생각보다 넓더라고요. 방 자리도 있어서 회식을 하기도 하고요.

기본 반찬으로 깍두기와 콩나물이 등장합니다. 아삭아삭 끌리는 맛입니다. 닭볶음탕에 콩나물을 투하해 먹기도 한다던데, 그러기에는 아삭아삭 씹는 맛이 좋아 그냥 먹었습니다.

닭볶음탕(17,000원) 등장! 여느 닭볶음탕과 달리 국물이 가득 나옵니다. 한 국자 덥썩 마늘도 올려져 있어요. 저 마늘은 더 달라고 하면 더 주시더라고요.

보글보글 끓기 시작하면 떡부터 건져 먹습니다. 어머낫, 떡이 정말 쫄깃쫄깃 맛있어요. 덕분에 떡 사리 하나를 더 추가 했습니다.

아.. 그런데 정작 중요한 닭사진이 없네요. 정신없이 먹느라고 그만.. 국내산 닭이라 크기는 작지만 맛은 있어요. 간장에 찍어먹기도 하는데 간이 되어있어 그냥 먹어도 맛있더라고요. 마늘국(?)과 함께 눈 깜짝 할 사이에 해치워버렸답니다. 바닥에는 감자도 깔려있어요.

다 먹은 국물에는 칼국수를 투하합니다. 이게 또 계림 닭볶음탕의 매력이지요. 밥을 볶아 먹기도 하고요. 다음에는 볶음밥도 한번 시도해볼까 합니다.  

먹으면서 종로5가의 닭한마리가 떠올랐습니다. 거기가 맑은 국물이라면, 이곳은 칼칼하다는 차이 정도죠. 반주삼아 드시는 분들도 많더라고요. 뭐니뭐니해도 마늘 좋아하시는 분들은 원없이 마늘국 드시고 가실 수 있으니 강추입니다. 찾으실 때는 세운 초록띠 공원쪽으로 들어가시는 게 찾기 쉬우실 거에요.

서울시 종로구 종로3가 167 / 02.2263.6658


덧글

  • deepthroat 2012/05/16 17:26 #

    으아 닭도리탕 너무 좋아요.... 근데 왠지 비주얼은 닭한마리네요.ㅋㅋㅋㅋ
    아.. 성너머집 가고 픕니다.ㅠ.ㅜ
  • 미친공주 2012/05/16 17:30 #

    말씀대로 닭한마리에 가깝지요 ㅎㅎ
  • winbee 2012/05/19 12:26 #


    꽤 예전에 가본적이 있는데

    주당들 3명이서 소주 7병 비운적이 있습니다 =_=;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