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방 비치 - 판타지아 fantasea 바다 갈증

만만하니 가장 많이 가게 되는 포인트인 듯. 특히 나이트 다이빙으로는 그만인 모래 지역이다.
첫번째 나이트 나이빙은 추웠고...(낮에도 추웠으니 ㅠ) 정성껏 찾아주는 가이드가 아니어서?? 별로 본 것도 없었다.
실망해서 다음 나이트를 안나갈 뻔 했네. 아마도 선셋 전에 좀 일찍 들어갔던 것이 원인이었던 것 같다.

일단 새우 시리즈부터 시작!
총 3종의 새우 5마리가 이 한 프레임 안에 들어있다. 맞춰보시길... 클클..
위 사진에서 제일 잘보이는 복서 쉬림프.
위 사진의 바닥에 깔려있는 Red Claw Cuapetes Shrimp. 이렇게 생겨서 모래바닥에선 거의 구별 불가.
꼬리가 눈에 띄는 Peacocktail Anemone Shrimp.
four-lobed porcelain crab으로 추정.
사방 비치에서 가장 많이 목격했던 Guard Crab.
안보이면 섭한 소라게들...
희안하게 생긴 데코레이터 크랩.
dwarf cuttlefish로 역시 추정.
leopard flounder.
long-snout flathead로 추정.
언제봐도 귀여운 숏핀 라이언 피쉬.
bat volute.
 
특별한 걸 보지는 못했지만 그래도 다음 나이트를 기약하며...
(하지만 다음 나이트에선 어마어마한 일이... 투비 컨티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