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방 비치 - 클램스 clams 바다 갈증

사방 비치 다이빙을 통털어 가장 즐거웠던 다이빙.
시야도 제일 좋았고 볼거리도 제일 많았고... 물이 좀 차가웠지만 추운것도 잊을 정도로 미친듯이(?) 노닐 수 있었던 포인트였다. 강추!
사선으로 자란 어마어마하게 큰 테이블 산호.
희안한 모양의 산호들이 너무 많아서 고르고 골라야 할 정도.
하지만 무엇보다 이 포인트의 하이라이트는 대왕조개.
꽤 많은 대왕조개가 서식하는 '조개'포인트였다.
물론 그밖에 많은 바다생물들.
Scrambled Egg Nudibranch.
blue dragon.
Hypselodoris purpureomaculosa. 이건 완전 레어템!! 꺄~~!
얜 이제 좀 지겨움. Chromodoris willani.
Chromodoris magnifica.
spotted hypselodoris.
이것 역시 레어템. 내가 보지는 못했다 ㅠㅠ 
이 녀석은 왠지 geometric chromodiris로 추정.
warty sea star.
Regal Angelfish.
무리쉬 아이돌.. 시야 왜이럼..?
코르넷 피쉬.
이 아이는 아마도 orange-dashed Goby로 추정.
와.. 겁나 웃기게 생김. black path triggerfish.
leopard wrasse.
인도네시안 스윗립. 인생샷?
할리퀸 스윗립.
카디널 피쉬들..
예쁘진 않지만 자꾸 사진찍어 달라고 멈춰있어서 찍어준 whitestreak monocle bream.

본 것만큼 사진이 없는건... 춥다고 자꾸 저만치 앞서가는 유럽 강사와 친구들 사이에서 이리저리 신경쓰느라.. ㅠㅠㅠ
뭐, 그래도 상당히 행복한 다이빙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