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릴로안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열대우림 속 숨겨진 비밀의 정원 '투말록 폭포'

세부 릴로안 지역에서 스쿠버 다이빙을 했던 이야기를 신나게 풀어놨기 때문에 여행기가 끝인 줄 아셨겠지만, 아직 끝나지 않았습니다. 이제 바다를 떠나 육지의 이야기를 해볼까 해요. 다이빙을 좀 일찍 마치고 돌아온 어느 오후, 이 지역을 잘 알고 있는 선배가 투말록(tumalog)이라는 폭포를 추천해줍니다. 폭포를 가는데 준비할 것은 별 게 없습니다. 그냥...

고래상어와 잭피쉬, 릴로안에서의 스쿠버 다이빙

필리핀 세부의 해변 마을 릴로안. 노블레스 리조트의 아침은 일찍부터 시작됩니다. 매일 아침 7시에 든든하게 아침이 차려지고 식사를 하고 정리를 한 후 8시에 다이빙을 하러 나서게 됩니다. 다이빙 샵은 리조트 안, 바다를 바라보고 가장 오른편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출발 시간보다 일찍 가서 개인 장비 등을 체크하고 점검합니다. 리조트 해안은 깊이가 얕아 늘...

필리핀 전통 음식 새끼돼지 통구이 등장! 노블레스 리조트

필리핀만 콕 찍어 자주 여행을 하다보니 다시는 안갈 것 같았던 지역을 두번, 세번 가는 일이 생기곤 합니다. 세부 릴로안도 지난번에 즐기고 가서 다시는 안올 줄 알았는데 1년만에 다시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릴로안 지역에는 몇개의 한국 다이빙 리조트가 있는데, 지난번 노블레스 리조트의 기억이 워낙 좋아 같은 리조트로 재방문 하게 되었지요. &nb...

까치 담배를 볼 수 있는 세부 릴로안 마을

필리핀 여행을 다니다보면 이따금 듣는 질문 중 하나가 위험하지 않느냐는 것입니다. 특히 범죄 관련 뉴스가 지면을 오르락 거리면 더더욱 그런 질문들을 하지요. 그런데 말이죠, 어지간한 나라들은 그렇게 위험하지 않습니다. 다 사람 사는 동네인데요. 괜히 밤늦게 거리를 헤매고 다니거나 하는 행동이야말로 우리나라에서도 위험한 일입니다. 그동안 세부 릴...

번식을 위해 성전환을 하는 바다생물 '리본 일'

세부 릴로안 해변가에서 나이트 다이빙을 포함 총 5회의 다이빙을 했습니다. 비치 월, 일락, 트로피컬 포인트에서 다이빙을 했고요, 카메라 화이트 발란스 테스트를 겸해서 다이빙을 하다보니 좋은 사진을 많이 건지진 못했지요. 그래도 어떤 바다 생물이 사는지 살짝 구경을 시켜드릴 수 있을 정도의 작품(?)들은 좀 있습니다. 산호초 지대는 아니지만 릴로안 앞바...

스쿠버 다이빙 자격증, 세부에서 어떻게 따냐고?

이번에 세부 릴로안이라는 지역에 여행을 갔던 이유는 친구들이 스쿠버 다이빙 자격증을 따기 위해서였다고 미리 말씀 드린 바 있습니다. 세부 공항이 있는 막탄 섬에도 수많은 다이빙샵들이 있어서 쉽게 자격증을 딸 수 있지만, 조금 더 예쁜 바다를 보고 싶다면 차로 3시간 정도 거리의 모알보알이나 릴로안도 괜찮은 선택이 될 수 있죠. 특히 한국 사람들은 언어 ...

나에겐 너무 힘든 '삼시 세끼 한식' - 노블레스 리조트

어제 세부 릴로안의 노블레스 리조트에 대한 이야기를 하면서 좋은 리조트에 한가지 단점(?)이 존재한다고 했던 걸 기억하시는지요? 제목을 읽으시는 분들은 예상하셨겠지만... 네, 이 리조트에서는 삼시세끼 한식이 제공됩니다. 물론 어떤 분에게는 이것이 중대한 장점이 될 수도 있겠어요. 그러나 한국에서도 삼시세끼 한식은 잘 먹지 않는 저로써는 3일간 삼시세끼...

세부 릴로안 '노블레스 리조트'의 이모저모

작은 마을이기는 하지만 세부 릴로안 해변의 리조트에도 여러개의 리조트들이 있습니다. 그 중에서 스쿠버 다이빙 교육이 가능한 한국 리조트도 여러개가 있어 어디로 갈까 꽤 많이 고심을 했습니다. 한국 샵들은 좀처럼 가격을 오픈하지 않아 일일히 문의를 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습니다. 대개 3박 4일, 4박 5일간 숙식과 다이빙 횟수를 전체 패키지로 견적으로 내...

세부섬의 휴양지 '릴로안'은 어떤 매력이 있나?

'릴로안' 해변은 역시 한국 사람들에게 낯선 이름 중 하나일 겁니다. 한국 사람들이 흔히 알고 있는 세부 섬의 가장 아래쪽에 위치한 작은 시골 마을이기 때문이지요. 이 지역이 유명해진 건, 바로 옆에 위치한 '오슬롭'이란 지역 때문입니다. 오슬롭은 얼마 전 EBS 세계 테마기행에 '고래상어의 바다 오슬롭'이라는 제목으로 소개가 되었던 지역이기도 합니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