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새신부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피똥쌌다는 새신부의 사연 들으며 박장대소

아침부터 조금 더러운... 아니 굳이 더럽다고는 할 수 없죠. 자연스러운 생리 현상이니까요. 어쨌든 조금 그렇고 그런 이야기를 꺼내고자 합니다. 제 나이 이제 서른 둘, 주변의 친구들의 결혼이 올해 급물살을 탑니다. 20대 후반의 결혼 적령기를 지나 또 한 번의 결혼 적령기가 서른 두살인가 봅니다. 어쨌든 덕분에 결혼에 관한 소소한 에피소드들이 슬슬 튀...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