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아줌마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피똥쌌다는 새신부의 사연 들으며 박장대소

아침부터 조금 더러운... 아니 굳이 더럽다고는 할 수 없죠. 자연스러운 생리 현상이니까요. 어쨌든 조금 그렇고 그런 이야기를 꺼내고자 합니다. 제 나이 이제 서른 둘, 주변의 친구들의 결혼이 올해 급물살을 탑니다. 20대 후반의 결혼 적령기를 지나 또 한 번의 결혼 적령기가 서른 두살인가 봅니다. 어쨌든 덕분에 결혼에 관한 소소한 에피소드들이 슬슬 튀...

'목욕관리사(때밀이)'에게 몸을 맡긴 첫 경험

혹자는 이야기 한다. 아줌마와 아가씨를 구분하는 방법에 대하여. 머리를 할 때 "예쁘게 말아주세요", 하는 것과 "오래 가게 말아주세요~" 하는 것.멋진 헬스장 코치를 보면, "혹시 나를 보는 거 아냐?"하며 신경쓰는 것과 "어유 근육 좋네~"하며 만져보는 것.샤워 후에 수건을 몸에 감는 것과 머리에 감는 것 등등. 내가 굳이 구분하고자 한다면...
1